문재경/경아 부부의 딸 엘리아나가 오랜 만에 예배에 참석했습니다. 
어느덧 이렇게 예쁘게 자랐네요.